좋은시 [관리자 전용]
☞ 여기에 등록된 모든 시는 작가의 동의를 받아서 올리고 있습니다(또는 시마을내에 발표된 시)
☞ 모든 저작권은 해당 작가에게 있으며, 상업적인 목적으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
새로운 시인을 기다리며 이달의 시인

로그인 

 
분류  Category
이름  
  (작성일 : 2015-06-30 13:32:54, 조회 : 2358
홈페이지  
 http://feelpoem.com
제목  
 나무가 새를 놓을 때       [게시물 소스보기]




나무가 새를 놓을 때

심언주


날개와 날개 사이에 새가 끼어 있다

새는 날개와 날개 사이를 빠져나오지 못한다

날개는 새에게 너무 큰 매듭이다

날아오를 때 날개는 새를 부풀린다

날개는 새를 마음대로 여닫는다

날아가는 것도 부딪치는 것도 날개가 선택한다

날개가 팽팽히 새를 당겨

새는 곧 양분될 듯하다

하늘과 땅 한가운데 끼어

새들이 펄럭인다

하늘로 가라앉으며 구명 신호를 보낸다








충남 아산 출생
2004년 《현대시학 》으로 등단
시집 『 4월아, 미안하다』 』『비는 염소를 몰고 올 수 있을까』등
'시류' 동인




번호
제목
글쓴이
등록일
조회
 시마을 홈페이지 재구축 이전 안내        2015/07/19 504
 좋은시 등록 관련 안내 [14]       2007/07/29 29957
  [심언주] 나무가 새를 놓을 때        2015/06/30 2358
5978   [김언] 불가촉천민        2015/06/30 1030
5977   [박후기] 피자 배달 소년 표류기        2015/06/26 1101
5976   [박지웅] 가득한 구름        2015/06/26 1318
5975   [정용화] 거울 속 거미줄        2015/06/25 1107
5974   [최기순] 떨림에 대하여        2015/06/25 970
5973   [박찬세] 말뚝시계        2015/06/24 803
5971   [장대송] 해질녘 탱고         2015/06/24 836
5970   [이나명] 기차를 기다리네        2015/06/23 1035
5969   [한석호] 불새의 잠        2015/06/23 638
5968   [이근화] 본 적 있는 영화        2015/06/22 771
5967   [김경인] 두 사람        2015/06/22 980
5966   [홍일표] 번제        2015/06/19 786
5965   [오은] 이 세계는        2015/06/19 765
5964   [장옥관] 숨겨진다고 숨겨지는         2015/06/18 1037
5963   [김다희] 우물        2015/06/18 749
5962   [이동훈] 소걸음        2015/06/16 856
5961   [유미애] 동굴        2015/06/16 707
5960   [전동균] 오줌 줄기나 힘껏         2015/06/15 705
5959   [김행숙] 떨어뜨린 것들        2015/06/15 763
5957   [김주대] 마주침        2015/06/10 940
5956   [엄재국] 용접        2015/06/09 746
5955   [김두안] 집착        2015/06/09 841
5954   [이종원] 달력을 넘기며         2015/06/08 1006
5953   [이현호] 폐문        2015/06/08 651
5952   [박형권] 알뜰 함박눈 총판        2015/06/05 830
5951   [김승해] 허공의 무게        2015/06/05 1233
5950   [윤관영] 식은 아침         2015/06/03 1120
5949   [김예강] 문을 밀고         2015/06/03 749
5948   [이영광] 궁리        2015/06/02 787
5947   [이초우] 연잎 위의 물방울        2015/06/02 1042
5946   [김지유] 선물        2015/06/01 937
5945   [김종미] 정오의 태양은 무엇이든 움켜쥐고 꾹 도장을 찍는다        2015/06/01 686
5944   [김중일] 농담        2015/05/29 1118
5943   [이장욱] 일관된 생애        2015/05/29 931
5942   [박상수] 청첩장        2015/05/27 980
5941   [길상호] 데스밸리        2015/05/27 814
5940   [박용하] 싫어한다는 말        2015/05/26 1198
5939   [고영민] 거웃        2015/05/26 653
5938   [나희덕] 등장인물들        2015/05/22 955
5937   [김선근] 무꽃 피었다         2015/05/22 1134
5936   [이혜미] 서쪽 물가의 사람        2015/05/21 859
5935   [나호열] 거문고의 노래 1        2015/05/21 694
5934   [윤제림] 현암사        2015/05/20 747
5933   [김종태] 바니안나무 내 인생         2015/05/20 735
5932   [박성준] 협력        2015/05/19 729
5931   [강성은] 개를 산책시키는 노인에 관한 영화         2015/05/19 614
5930   [이상국] 별에게로 가는 길        2015/05/15 1795
5929   [김계반] 연자육(蓮子肉) 사랑        2015/05/15 800
5928   [문정영] 벌레의 이름을 짓다         2015/05/14 831
5927   [김종제] 너에게로 걸어가다        2015/05/14 1279
5926   [이기성] 선물        2015/05/13 1118
5925   [권민경] 저주 후의 문진        2015/05/13 562
5924   [고경숙] 어린이의 천국        2015/05/12 753
5923   [박승류] 시계        2015/05/12 892
5922   [배영옥] 흔적        2015/05/08 1840
5921   [이병률] 세상의 많은 조합        2015/05/08 986
5920   [윤의섭] 비문증의 날        2015/05/07 794
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[11][12][13][14][15][16][17][18][19][20]..[98] [다음 20개]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Oldies

☞ 출간시집을 보내주시면 좋은시는 엄선해서 올려드립니다 (150-010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우체국 사서함 645호 시마을)


Copyright ⓒ 2001-2012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All rights reserved.